임신했을 때 먹어도 되는 약 VS 금하는 약

 

 

임신하면 평소보다 조심해야 할 것이 많다. 그중 하나가 바로 약 복용이다.

신체의 각종 이상 증상과 통증을 완화하는 의약품은 우리 몸에서 다양한 효능을 낸다.

당연히 태아에게도 크고 작은 영향을 끼친다.

최근에는 의사의 처방하에 제한적인 약 복용이 가능하다는 인식이 널리 퍼지긴 했지만,

괜한 걱정과 혹시 발생할지 모르는 예기치 못한 사고를 염려해

임신과 모유수유 중에는 어떤 약도 입에 대지 않는 엄마들이 여전히 많다.

하지만 이처럼 무작정 의사의 처방과 약을 기피하면 오히려 병을 키울 수 있다.

이는 임신부의 건강에도 안 좋지만 태아에 치명적일 수도 있기 때문에

 증상에 따라 적절한 치료는 꼭 필요하다.

요도염, 질염, 천식, 당뇨, 간질 등에 걸렸을 때는 의사의 처방에 따라

적절한 약물을 복용하는 것이 임신부의 건강에 도움이 된다.

 

 

 

 

임신 중 약물 복용, 이래서 조심해야 한다

임신기는 크게 착상 전기(수정~임신 4주)와 배아기(임신 5~10주), 태아기(임신 10주 이후)로 나뉜다.

이 중 착상 전기에는 엄마와 아기가 완전히 연결되지 않은 상태이므로

상대적으로 약물의 영향을 덜 받는다.

하지만 태아의 모든 신체기관이 형성되는 임신 4주 이후부터 10주까지는 태아와 모체 모두에게

민감한 시기이므로 약물 복용에 특히 신경 써야 한다.

기본적인 원칙은 몸에 통증이나 이상 증세가 나타나면 전문의에게 정확한 진단을 받고

처방전에 따라 약을 복용하는 것이다.

이때 약으로 인한 신체 영향이나 부작용, 복용 기간, 태아에 미칠 수 있는 영향에 대해

자세한 설명을 듣는 게 필수. 평소에 별 탈 없이 복용해온 약이라도

이 시기에는 의사에게 꼭 한 번 확인을 거치는 것이 안전하다.

좀 더 자세한 내용이 궁금하다면 KIMS의약정보센터(www.kimsonline.co.kr)에서

해당 약을 검색해보는 방법도 있다.

로그인 후 해당 약품이나 성분을 검색하면 임신 중 복용해도 되는 약인지 확인 가능하다.

그리고 마더세이프전문상담센터(1588-7309)의 상담을 받으면

태아에게 미치는 영향에 대해 자세한 설명을 들을 수 있다.

 

 

임신 중 절대 복용 금지, 또는 주의 약물

태반을 통해 태아에게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약물로는

여드름치료제, 경구피임약, 항생제, 해열진통제, 구충제 등이 있다.

특히 임신 중 절대 복용 금지 약물은 여드름약인 ‘이소트레티노인’과 ‘경구피임약’이다.

그리고 주의가 필요한 약물로는 정신질환약물, 간질약, 항생제 등인데,

임신 중에 사용 할 경우 태아에게 심하지는 않지만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다.

바르는 연고 등 국소적으로 사용하는 약물은 광범위하지 않으면 비교적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이 약은 먹어도 괜찮아요!

앞서 설명한 바와 같이 임신 중에 약을 복용하려면 전문의의 소견에 따르는 것이 좋다.

여기에는 몸에 좋다고 알려진 영양제도 포함된다.

임신부마다 몸 상태와 지병 유무, 반응 상태 등이 제각각 다르기 때문이다.

 

안전한 해열진통제

임신 초기 감기에 걸렸을 때 38℃ 이상의 고열은 태아의 신경계에 손상을 줄 수 있다.

따라서 빠른 약물치료로 증상을 완화할 필요가 있는데, 이때 유용한 것이 타이레놀이다.

타이레놀의 주성분인 ‘아세트아미노펜’은 권장 사용량 범위 내에서 복용하면

유산이나 기형아 유발 위험이 거의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입덧 진정제

제대로 된 음식과 영양 섭취가 힘들 정도로 입덧이 심하다면 약물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

특히 ‘피리독신’과 ‘독시라민’ 성분이 함유된 의약품은 태아에게 안전하고

증상 완화에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소화불량, 구토, 위장관 출혈 등을 유발하는 소화성 궤양 증세가 있다면

 ‘수크랄페이트’가 함유된 위점막보호제나 ‘라니티딘’이 함유된 제산제도 복용 가능하다.

변비약

임신 중에는 철분제 섭취 등으로 인해 변비에 걸리기 쉬운데

심한 경우 차전자피, 비사코딜, 락툴로즈 등 약물이 함유된 변비약을 먹을 수 있다.

단, 이들 약품은 적정 복용 기간이 있으므로 전문의와 상담해야 한다.

 

블로그 이미지

모모1470

모모의 일상생활 이야기와 생활정보가 가득한 곳